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상단여백
HOME 뉴스Now
北 최대 위협 “화성 12형 4발 괌 30∼40㎞ 수역 탄착될 것”
Online
  • 노컷뉴스
  • 승인 2017.08.10 09:56
  • 댓글 0

8월 중순 최종 방안 김정은 보고…"美 트럼프, 골프장에 처박혀있다 망녕 발언" 비난

(노컷뉴스 자료사진)

‘화성 12’형 미사일로 괌도 포위사격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위협한 북한이 10일에는 ‘화성 12형’ 미사일 4발의 동시발사 방안을 마련해 8월 중순까지 김정은 총사령관에게 보고하고, 괌도포격시위를 북한 인민에게 공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는 구체적인 계획을 공개했다. 

북한군 전략군사령관 김락겸은 "이미 천명한 바와 같이 우리 전략군은 괌도의 주요 군사기지들을 제압·견제하고 미국에 엄중한 경고 신호를 보내기 위하여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켓 '화성-12'형 4발의 동시 발사로 진행하는 괌도 포위사격 방안을 심중히 검토하고 있다"며, “우리가 발사하는 ‘화성-12’형은 일본의 시마네현, 히로시마현, 고찌현상공을 통과하게 되며 사거리 3,356.7㎞를 1,065s간 비행한 후 괌도주변 30~40㎞ 해상 수역에 탄착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괌도 포위사격을 할 화성 12형 미사일의 발사 개수가 4개이고, 8월 중순까지 사격방안을 최종 완성할 것이며, 탄두가 괌도 수역 30~40㎞ 해상 수역에 탄착되게 될 것이라는 등 괌도 포위사격의 구체적인 내용을 밝힘으로써 미국에 대한 위협 수위를 최고조로 올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북한은 특히 8월 중순이라는 시점을 언급함으로써 이달 하순 실시될 한미연합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을 전후해 괌을 향한 무력 시위성 미사일 도발을 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김락겸은 이날 미국 트럼프 대통령을 직접 거론하며 “미국에 알아들을 만큼 충분한 경고를 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골프장에 처박혀있던 미군통수권자는 정세방향을 전혀 가늠하지 못한 채 ‘화염과 분노’요 뭐요 하는 망녕 의사를 또다시 늘어놓아 우리 화성포병들의 격양된 신경을 더욱 날카롭게 자극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락겸은 “리성적인 사고를 못하는 망녕이 든 자와는 정상적인 대화가 통할 수 없으며 절대적인 힘으로 다스려야 한다는 것이 우리 전략군 장병들의 판단”이라며, “우리가 이번에 취하고자 하는 군사적 행동조치는 조선반도와 그 주변지역에서의 미국의 광태를 제지시키는데서 효과적인 처방으로 될 것”이라고 거듭 협박했다. 

“전략군은 미제의 침략 기지를 겨냥하여 실제적 행동 조치를 취하게 되는 력사적인 이번 괌도포위사격을 인민들에게 공개하는 방안도 검토 중에 있다”며, “이러한 특례적 조치는 우리 인민들에게 필승의 신심과 용기를 더욱 북돋아주고 미제의 가긍한 처지를 똑바로 인식시키자는데 목적이 있다”고 밝혀, 괌도 포격시위가 체내 내부 결속의 목적도 있음을 시사했다. 

김락겸은 “조선 인민군 전략군은 8월 중순까지 괌도포위사격방안을 최종 완성하여 공화국 핵무력의 총사령관동지에게 보고하고 발사 대기태세에서 명령을 기다릴 것”이라며, “우리는 미국의 언동을 계속 주시하고 있다”말로 발표를 마쳤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균
Copyright © 2017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