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내년도 국비지원 예산 동구 350억·북구 773억원 배정
4면 기사보기 신문보기 JPG
  • 이동엽 기자
  • 승인 2017.12.06 22:30
  • 댓글 0

내년도 국가예산 428조8,626억 원이 6일 새벽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된 가운데 울산 동구와 북구의 주요사업으로 각각 350억 원과 773억원이 배정됐다. 

민중당 김종훈(동구) 의원은 6일 보도자료를 통해 “동구 주요사업으로 350억원이 배정된데다 조선해양, 신재생 에너지 등 미래 산업 발굴과 울산 주력산업의 고도화 예산으로 174억원이 확보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상임위인 국회 산업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심의한 예산으로 애초 정부안인 159억원보다 15억원이 증액된 예산”이라고 밝혔다.

2018년 국비가 반영된 울산동구 사업에는 △ICT융합 인더스트리 4.0 조선해양 사업(195억원) △조선업희망센터 운영(20억 원) △울산과악대학일자리센터 운영(1억원) 등 조선산업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 △재난거점병원 시설자비 확충사업(1억5,000만원) △방어진항 이용고도화사업(49억원) △방어진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5억원) △동해안로 붕괴위험지역 정비사업(7억원) △방어진항 재생을 통한 원점지역 재창조사업(17억원) △방어진항 국제건축디자인거리조성사업(2억원)이 내년에 추진된다. 또한 △선박해양용 대형무품 주역제작 3D 프린팅 기술개발(28억원) △에너지융합 엔지니어링 설계지원센터 구축(3억원)은 정부안보다 예산을 증액시켜 통과시켰다. 

아울러 △그린자동차 부품실용화 및 실증지원(48억원) △3D프린터 벤처 직접지식산업센터 건립(29억원) △차세대 조선·에너지부품 3D제조공정센터 구축(3억원) △바이오화학소재 공인인증센터 구축(5억원) △고집적 에너지 산업응용기술 R&BD 구축(5억원)등 미래 산업 발굴과 연구개발 사업과 관련된 필요한 국비도 확보했다.

같은 당 윤종오(북구) 의원도 보도자료를 통해 울산 북구지역 주요사업으로 확보된 예산은 773억2,400만원이라고 밝혔다. 이어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관 울산지역 주요사업은 1,535억8,500만원이라고 밝혔다.

북구지역 주요사업으로 확보된 예산 중 신규 사업은 4건으로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건립 10억 △강동관광단지 기반시설 조성 27억 △북구상안 행복주택 건설 21억 △신천천곡지구 배수개선 10억이다. 또 국회 과방위 소관 울산지역 사업으로 확보된 예산은 신규사업 3건으로 △새울원전 현장방사능방재지휘센터 신설 20억 △신고리5~6호기 심검사 14억8,500만원 △에너지4.0해수자원화전력시스템 연구센터 건립 13억원이 통과됐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이동엽 기자 다른기사 보기

입력.편집 :   2017-12-06 21:31   노옥진 기자
icon오늘의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균
Copyright © 2017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