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HOME 사회
울산 길천일반산단 입주 ‘갈등’ 영종산업, 기자재 보관도 ‘안된다’市 토지사용 승낙… 울주군, 가설건축물축조 불가 방침
사실상 기자재 보관 어려울 듯… 주민들도 거센 항의
주민들 “울산시가 보증 않으면 어떤 움직임도 용납 못해”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 울주군 상북면 주민들이 21일 상북면 길천일반산업단지 2차 2단계 영종산업 아스콘 공장부지 앞에서 아스콘 공장 입주를 반대하는 집회를 갖고 있다. 우성만 기자  
 

울산 길천일반산업단지 아스콘 공장 이전 입주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는 영종산업이 분양받은 부지에 생산시설 기자재를 보관하겠다는 계획도 난항이 예상된다. 주민들이 거세게 반발하고 있고, 울주군도 난색으로 표하고 있기 때문이다.
21일 오전 울주군 상북면 양등리 길천일반산업단지 2차 2단계 부지 앞에 주민 80여명이 몰려들었다. 주민들은 부지로 들어가려는 덤프트럭을 앞을 막아서며 거세게 항의했다.
이곳은 영종산업이 삼동면의 아스콘공장을 이전하겠다며 분양받은 부지다. 주민들은 환경오염을 우려하며 크게 반발했고, 울주군이 건축허가 거부 처분을 하면서 현재 행정소송이 진행 중인 곳이다. 1년 9개월간 이어진 1심에서는 울주군이 패소했지만, 항소하면서 앞으로 대법원 판단까지 적잖은 기간 동안 법적공방이 이어질 곳이다.

문제는 영종산업이 아스콘 생산시설 기자재를 보관하겠다며 울산시로부터 토지사용 승낙을 받으면서 다시 불거졌다. 영종산업은 아스콘 공장 설립이 계획대로 추진되지 않자 각종 기자재를 경기도의 한 부지에 보관해왔다. 보관료가 매달 1,000만원에 달하는데다 이달 말 계약이 만료되면서 난감해진 탓에 우선 분양받은 부지에 임시보관이라도 하겠다는 것이다.
지역 주민들은 영종산업의 ‘임시보관’이라는 주장을 믿을 수 없다는 입장이다.
길천산단 아스콘공장 저지특위 강경무 위원장은 “행정소송이 진행 중이긴 하지만, 언제 어떻게 공장을 짓고 가동할지 알 수 없는 거 아니냐”며 “울산시가 ‘임시’를 보증하고 다른 곳으로 이전을 약속하지 않으면 울타리 설치는 물론 어떤 움직임도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영종산업 측은 기자재 보관을 준비하기 위해 이날 부지를 고르고 부지 경계에 울타리를 설치하려고 했으나 주민들의 반대에 부딪혀 철수했다.
영종산업이 울산시의 토지사용 승낙을 받긴 했지만, 해당 부지에 실제 기자재를 보관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주민들이 지속적으로 항의를 이어갈 계획인데다, 울주군이 영종산업이 해당 부지에 가설건축물을 세우는 데 난색을 표하고 있기 때문이다.
영종산업 측은 최근 임시사무소와 임시화장실 등 용도로 컨테이너 2동을 짓겠다며 울주군에 가설건축물축조를 신청했다. 울주군은 아직 공식적인 행정조치를 하진 않았지만, 행정소송이 진행 중인 상황과 주민들의 반대 등을 고려해 내부적으로 ‘불가’ 방침을 세웠다.
고가의 기자재를 넣을 창고는 물론 높이 2m 이상 울타리를 설치하는 것도 울주군의 허가를 받아야 가능하다. 사실상 보안·경비를 위한 시설 없이 기자재를 야적해야 한다는 의미다.
울주군 관계자는 “2심 행정소송이 진행 중이고,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어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며 “관련 부서와 협의한 후 수일 안에 처분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영종산업은 주민 민원과 법적공방으로 갈등을 빚는 길천산단 대신 미포국가산단으로 이전·입주를 위해 울산시에 국가산단 개발계획 변경을 신청하고 산자부와 협의를 완료했으며,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진행 중이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주성미 다른기사 보기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20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