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HOME 뉴스Now
'반도체 호황'에 삼성전자 작년 매출 279조원…역대 최고
Online
  • 연합뉴스
  • 승인 2022.01.07 15:00
  • 댓글 0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연간 영업이익 51조5천700억원…역대 3번째
4분기 영업이익은 전분기보다 감소…"1회성 특별격려금 반영"

삼성전자가 반도체 호황에 힘입어 지난해 연간 279조원이 넘는 역대 최대 매출을 올렸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연결 기준 잠정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은 279조400억원, 영업이익은 51조5천700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은 17.83%, 영업이익은 43.29% 각각 증가한 수치다.

삼성전자의 지난해 연간 매출은 역대 최대치다. 영업이익은 반도체 슈퍼호황기였던 2018년(58조8천900억원) 이후 최고 수준이자 역대 3번째로 많다.

연간 매출은 증권가의 전망치(278조원)를 웃도는 것이고, 영업이익은 전망치(52조원)를 다소 밑도는 수준이다.

지난해 4분기만 놓고 보면 매출은 76조원, 영업이익은 13조8천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에 분기 사상 처음으로 매출 70조원을 돌파한 이후 4분기에 또다시 사상 최대 매출을 올렸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2.73%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2.77% 감소했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매출은 23.48%, 영업이익은 52.49% 각각 늘었다.

[그래픽] 삼성전자 실적 추이 연합뉴스

삼성전자는 전분기 대비 영업이익이 감소한 이유에 대해 "4분기 실적에 일회성 특별격려금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말 삼성은 2013년 이후 8년 만에 계열사에 특별 격려금을 지급했다.

삼성전자는 잠정실적 발표 때는 부문별 실적은 공개하지 않는다.

그러나 그간의 분기 실적을 보면 호실적을 이끈 1등 공신은 반도체 부문으로 보인다.

증권가는 삼성전자가 반도체 부문에서만 전체 영업이익의 약 60%에 달하는 영업이익을 올린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 3분기부터 D램 가격 하락이 이어졌지만, '메모리의 겨울'을 예상했던 시장의 우려와 달리 실제 낙폭은 크지 않으면서 실적을 떠받쳤다.

기업들이 정보기술(IT) 투자를 늘리고 데이터센터 수요도 증가하면서 서버용 D램 수요가 늘어난 덕분이다.

여기에다 폴더블폰 흥행도 호실적에 한몫한 것으로 풀이된다.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폴더블폰 갤럭시Z 시리즈의 판매량은 전년보다 4배 이상 늘어난 약 800만대일 것으로 추정된다.

작년 전체 스마트 사업 담당(IM) 부문 영업이익은 전년 11조4천700억원보다 늘어난 14조원대로 추산된다. 매출액은 107조원대로, 100조원대를 회복한 것으로 예상된다.

증권가는 삼성전자가 올해도 연간 매출 300조원, 영업이익 56조∼57조원대를 기록하며 호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관측했다.

특히 메모리 부분이 실적을 이끌 것으로 전망했다.

이원식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삼성전자의 연간 메모리 부문 매출액 추정치를 기존 82조6천억원에서 89조2천억원으로, 영업이익 추정치를 28조원에서 34조1천억원으로 각각 8%, 22% 상향 조정한다"며 "이는 올해 연간 D램 가격 하락 폭을 기존 -11%에서 -5%로, 낸드 가격 하락 폭을 기존 -13%에서 -7%로 상향 조정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 연구원은 "완제품(세트) 생산 개선으로 메모리에 대한 전방업체들의 재고가 감소하는 가운데 최근 중국 정부의 시안 지역 봉쇄 조치로 D램과 낸드 모두 공급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면서 "가격 협상 환경이 삼성전자에 좀 더 긍정적으로 변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22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