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HOME 뉴스Now
방탄소년단, 빌보드 '소셜 50' 200주째 1위…차트 사상 처음
Online
  • 연합뉴스
  • 승인 2020.10.14 10:10
  • 댓글 0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새비지 러브' 빌보드 1위 효과…미 매체 "BTS는 킹메이커"

그룹 방탄소년단(BTS)[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온라인 영향력을 보여주는 미국 빌보드 '소셜 50' 차트 사상 처음으로 통산 200주째 정상을 차지한 가수가 됐다.

빌보드는 13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이번 주 소셜 50 차트에서도 1위를 기록하면서 총 200주 동안 정상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소셜 50은 분석 업체 '넥스트 빅 사운드'가 아티스트의 SNS 팔로워, 언급 빈도, 조회 수 등을 토대로 인터넷 영향력을 집계하는 차트다.

2010년 12월 시작된 이 차트에서 한 가수가 200주 동안 1위에 오른 것은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2016년 10월 소셜 50 차트에 처음 진입했고, 2017년 7월 29일부터 연속 1위 행진을 이어왔다. 지난 2월에는 팝스타 저스틴 비버를 넘어 이 차트에서 역대 최장기간 1위를 지킨 아티스트가 됐다.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전주보다 소셜미디어에서 모든 지표가 상승했다. 빌보드는 지난 2일 방탄소년단이 리믹스 버전에 참여한 '새비지 러브'의 홍보 효과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새비지 러브' 리믹스 버전은 조시 685와 제이슨 데룰로의 원곡에 방탄소년단이 한국어와 영어 가사로 보컬에 참여한 곡이다. 앞서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정상을 밟았다.

'다이너마이트' 역시 2위에 오르며 방탄소년단 곡이 이 차트 1·2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미국 경제 매체 포브스는 이날 "방탄소년단이 이전에는 서양 팝스타 피처링의 수혜자였지만, 이제는 '핫 100' 차트의 킹메이커"라고 보도했다.

이어 "'새비지 러브'는 방탄소년단이 한국어로 노래를 불렀다는 점에서 영어로 부른 '다이너마이트' 1위보다 훨씬 더 의미가 크다"라고 평가했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20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